화목한 대가정

황해북도 장풍군에는 그림을 잘 그려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 장애자처녀가 있다.

그가 바로 황해북도 장풍군읍에서 살고있는 박선경이다.

2005년 뜻밖의 사고로 전신마비라는 진단을 받고 한창  나이에 침상에서 하루하루를 보내야 했던 그였다.

그러나 사람들의 뜨거운 사랑과 방조속에 그는 삶의 희열을 되찾고 오늘은 사람의 사랑을 받는 《그림처녀》가 되였다.

축복받은 장애자들

문화예술활동

청력장애자들의 직업봉사활동

청력장애자들을 위한 활동

예방주사접종

교육활동에 힘을 넣어

장애자들을 위한 봉사시설 – 장원락원합작회사 송화상점

장애를 극복하기 위한 노력

실패의 원인을 자신에게서

기량발표회 진행

×